‘한끼줍쇼’ 하니, 북촌서 벨 누른 뒤 히트곡 ‘위아래’ 열창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한끼줍쇼'

‘한끼줍쇼’

하니가 능청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22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는 개그맨 김용만과 걸그룹 EXID의 하니가 밥동무로 출연해 북촌 한옥마을에서 한 끼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니가 벨을 누르는 집마다 부재중이었다. 하니는 벨을 누른 뒤 상대편에서 응답하자 “위 아래 위위 아래~”라며 EXID의 히트곡인 ‘위아래’를 부른 뒤 “저랑 같이 밥 먹을래요?”라고 수줍게 물었다. 그러나 상대편에서 “죄송합니다”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