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팬이란 고맙고, 이유 없이 미안한 존재” [화보]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배우 지창욱이 텐아시아가 발행하는 매거진 ’10+Star'(텐플러스스타) 4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22일 매거진 텐플러스스타 측은 지창욱과 함께 한 4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지창욱은 최근 진행된 텐플러스스타와의 화보 촬영에서 댄디한 룩과 귀여운 룩 둘 다 완벽하게 소화하며 반전 매력을 보여줬다.

지창욱은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담담한 성격을 내비쳤다. 그가 첫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조작된 도시’에 대해 이야기를 꺼내자
그는 “흥행은 아쉽지만 250만 관객이 적은 숫자는 아니다. 굉장히 커다란 작품으로 남게 됐다”고 답했다. 그는 작품을 선택할 때도 신중을 기하는 편이라고 밝혔다. 지창욱은 “한 번에 ‘이건 무조건 오케이’라고 외친 적은 별로 없다”고 덧붙였다.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텐플러스스타 4월호에서는 지창욱의 팬들을 위한 취향저격 인터뷰도 확인할 수 있다. 그는 팬들에게 최근 받은 선물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선물은 꼬부기 포켓몬 인형이라고 밝히며 “주변에서 인형 가게를 차리는 게 어떠냐고 제안할 정도”라고 웃으며 전했다. 특별히 활동을 하지 않았어도 대만에서 지난 11일 벌써 팬미팅을 개최한 그에게 팬들은 “이유없이 미안할 정도로 너무 고마운 존재”다.

또 그는 반려견 ‘꼬마’를 동행했는데, 불시에 촬영장으로 뛰어 들어간 꼬마와도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해 현장 스태프들의 환호성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텐플러스스타 4월호에는 이러한 ‘애견인’ 지창욱의 모습을 담은 비하인드 컷을 비롯해 다양한 현장 사진이 담겼다.

지창욱의 더 많은 사진과 현장 비하인드 신은 텐플러스스타 4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지창욱 / 사진=텐플러스스타 제공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