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홍서영의 진심, 시청자도 울렸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거너사' 홍서영 / 사진제공=tvN

‘그거너사’ 홍서영 / 사진제공=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홍서영의 진심이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극본 김경민, 연출 김진민)에서 홍서영이 이현우를 향한 진심을 쏟아내며 시정차들의 공감대를 자극했다. 또한, 음악에만 빠진 이현우와 자신을 위로해주는 이정진 사이에서 갈등하며 본격적으로 삼각 관계에 불씨를 지피며 극의 스토리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든 것.

지난 2회에서 채유나(홍서영)는 작곡을 위해 자신의 마음을 헤아려주지 못하는 강한결(이현우 분)과 이별을 택한 후 최진혁(이정진)과 연인으로 발전했다. 한결은 유나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집에 찾아갔지만 그곳에서 진혁과 함께 있는 유나의 모습을 목격하며 분노했고, 유나는 그런 한결에게 다시 한 번 이별을 고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이현우에게 말하지 못했던 섭섭함을 눈물과 함께 토해내는 홍서영의 진심 어린 연기는 한결을 떠날 수 밖에 없었던 유나의 선택에 설득력을 더했다. 이처럼, 무대에 이어 브라운관에서도 섬세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움직인 그녀의 이후 행복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