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황광희, 제주도 여행 중 ‘지디 투어’ 한 사연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황광희/사진=MBC '라디오스타'

황광희/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를 마지막 촬영으로 군입대를 한 황광희가 ‘지디투어’를 한 사실을 밝혀 시선을 끈다.

22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이 의리, 대단해~’ 특집으로 추성훈-황광희-이지혜-정다래가 출연한다.

‘무한도전 가요제’를 통해 지드래곤과 친분을 쌓은 황광희. 그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지디투어’를 한 사실을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황광희는 제주도 여행 중 지드래곤에게 연락을 취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황광희는 “직원분이 오시더니!”라며 지드래곤 덕분에 경험하게 된 특별한 여행패키지를 설명했고, 끝날 줄 모르는 특급 서비스에 모두가 입을 다물지 못한 것으로 전해져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그런가 하면 최근 소속사를 옮긴 황광희의 솔직한 고백이 웃음을 자아냈다. 그가 ‘본부이엔티’로 이적을 결심하며 그린 ‘큰 그림’을 밝힌 것. 특히 이적 이후 황광희의 야망이 이뤄졌다는 후문이어서 큰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밖에도 황광희는 자신의 인물 프로필에서 과감하게 ‘이것’을 삭제했다고 밝힐 예정이다.

‘라디오스타’는 2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