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이수민, 첫 사극 도전서 합격점… 호평 세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역적' 이수민

‘역적’ 이수민

이수민이 첫 사극 연기 도전에서 합격점을 받았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에서는 이수민이 본격적으로 등장했다. 그는 맑은 외모와 청초한 분위기, 그리고 이하늬(숙용 장씨, 장녹수) 앞에서도 당당하고 당돌한 면모까지 지닌 캐릭터를 생동감 있게 표현해 연기가 전혀 어색하지 않다는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더불어,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 또한 불러 일으켰다.

이수민은 소속사 J&K엔터인먼트 통해 “밝고 상큼한 역할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아 왔으나 이번에 맡은 역을 통해 기존 출연작에서 보여줬던 이미지와는 확연히 다른 양면성을 표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 드리겠다”면서 “‘역적’ 많은 사랑과 시청 부탁드린다”는 애교 있는 인사를 전했다.

한편, 홍길동 사단의 더욱 다양한 이야기와 이수민의 활약이 담긴 ‘역적’은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