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박인제 감독 ‘권력욕의 끝을 보여주고 싶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감독 박인제가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특별시민'(감독 박인제, 제작 팔레트픽처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박인제 감독,특별시민

감독 박인제가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특별시민'(감독 박인제, 제작 팔레트픽처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특별시민’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치열한 선거전 이야기다.

최민식, 곽도원, 심은경, 라미란 등이 출연하며 4월 개봉예정 이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