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준 “김래원-지창욱과 자주 만나… 좋은 영향 받는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최태준 인터뷰,미씽나인

최근 종영한 MBC ‘미씽나인’에서 최태호 역으로 열연한 배우 최태준이 21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성수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한경텐아시아와의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최태준이 배우 김래원과 지창욱에 대해 언급했다.

최태준은 21일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미씽나인'(연출 최병길, 극본 손황원)의 종영 인터뷰에 참석했다.

이날 최태준은 평소 친하게 지내는 선배 배우 김래원과 지창욱에 대해 언급하며 “바로 이 카페에서 자주 만나서 이야기 나누고 맛있는 것도 먹고 한다”며 “형들도 그렇고 나도 그렇고 스쿠터 타는 걸 좋아하는데 관심사가 맞다 보니 따로 작품을 같이 한 적은 없어도 자연스럽게 친해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에 연기 조언을 얻느냐는 질문에 최태준은 “내가 출연한 작품을 모니터링해주시는 것만으로 큰 힘이 되고, 많은 사랑을 받고 있고 연기적으로도 인정받고 있는 분들에게 이런 여러 가지 조언을 얻을 수 있다는 게 정말 감사하다”며 “좋은 선배들에게 좋은 영향을 받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