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준 “그동안 받아보지 못했던 연기 칭찬, 감개무량하고 감사해”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최태준 인터뷰,미씽나인

최근 종영한 MBC ‘미씽나인’에서 최태호 역으로 열연한 배우 최태준이 21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성수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한경텐아시아와의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최태준이 ‘미씽나인’ 종영 소감을 밝혔다.

최태준은 21일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미씽나인'(연출 최병길, 극본 손황원)의 종영 인터뷰에 참석했다.

이날 최태준은 ‘미씽나인’ 종영 소감을 묻자 “끝난지 1주일이 넘게 지났는데, 아직까지 실감이 안 나다가 지금 인터뷰를 하면서 조금씩 실감이 나는 것 같다”며 “매 작품이 끝날 때마다 다들 정이 들어서 헤어지는 게 아쉽지만 이번에는 유독 아쉬움이 큰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최태준은 함께 호흡을 맞췄던 동료들에 대해 언급하며 “형들과 이번주에도 만나서 밥 먹을 생각이다. 좋은 작품을 통해서 좋은 동료를 얻은 것 같아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한, ‘미씽나인’에서 악역 최태호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호평을 받았던 최태준은 “배우에게 가장 좋은 칭찬이 연기에 대한 칭찬인데, 이번 작품을 통해서 그동안 받아보지 못했던 칭찬을 많이 받아서 너무 감개무량하고 행복했다”며 “다시 돌아가도 무조건 ‘미씽나인’에 출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