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서영, 뮤지컬 이어 드라마에서도 ‘빛나는 존재감’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홍서영/사진=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방송화면

홍서영/사진=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방송화면

홍서영이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를 통해 브라운관 첫 데뷔 신고식을 치뤘다.

지난 20일 첫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극본 김경민 연출 김진민)’에서 ‘채유나’ 역을 맡은 홍서영이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대한민국 최고의 섹시 디바이지만 그 안에 감춰진 이면을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자신만의 캐릭터를 탄생시킨 홍서영의 활약에 시청자는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는 것.

지난 1회에서 채유나(홍서영)는 한 때 대한민국 최고의 디바였으나 성대결절로 인해 슬럼프에 빠진 도중 강한결(이현우)에게 이별을 고하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반면 과거 행복했던 두 사람의 모습을 회상하는 장면에서는 유나와 한결의 러블리한 케미를 보여주며 극에 재미를 배가 시켰다.

특히, 숏 커트와 생머리를 오가는 다양한 헤어 스타일링과 자체발광 비주얼로 눈길을 끈데 이어,라이브를 하는 장면에서는 성대결절로 인해 이전보다 하향된 노래 실력을 보여줘야 했으나 뮤지컬 배우로 갈고 닦은 가창력을 드러내 이목을 끌었다. 이처럼 대한민국 탑 여가수다운 비주얼과 세련미, 가창력, 3박자를 고루 갖춰 채유나의 매력을 더욱 증폭시킨 홍서영의 이후 활약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매주 월, 화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