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랜맨-뉴 비기닝’ 은지원, 달샤벳에게 요리 해주며 ‘츤데레’ 매력 뿜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플랜맨-뉴 비기닝' 은지원 / 사진제공=네이버 졸잼TV

‘플랜맨-뉴 비기닝’ 은지원 / 사진제공=네이버 졸잼TV

은지원이 달샤벳을 위해 ‘은셰프’로 변신했다.

21일 네이버 졸잼TV ‘플랜맨-뉴 비기닝’에서는 은지원이 강원도 삼척으로 함께 여행을 떠난 달샤벳을 위해 요리를 해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실제 그리스 산토리니가 아닌 강원도 삼척의 산토리니를 꼭 닮은 삼척의 ‘S’ 리조트에 도착한 은지원은 달샤벳을 위해 난생처음으로 요리에 도전했다. 은지원이 만든 요리는 강원도 현지에서 직접 공수해온 ‘강원 한우’와 삼척 대표 와인인 ‘너와 머루 와인’을 이용한 한우 스테이크, 삼척에서 만든 ‘발효초’를 이용해 만든 샐러드였다.

은지원은 샐러드를 만들기 위해 토마토 슬라이드 썰기에 나섰는데 호기롭게 칼을 꺼내 들었지만 토마토를 자르면서 “토마토를 어떻게 잘라야 하지?”라고 물으며 요리 초반부터 서툰 모습을 보였다. 토마토가 잘 잘라지지 않자, 칼 탓을 하며 다른 칼을 꺼내 들었지만 이내 또 “칼이 안 든다”며 투덜대던 은지원은 자신만의 ‘비장의 무기’를 사용해 토마토를 자르면서 현장에 있던 사람들을 경악하게 했다. 은지원은 자신만의 비장의 무기를 사용하며 “어쨌든 자르면 되는 것이 아니냐”며 오히려 당당함을 드러냈다.

이후, 육즙이 살아 있게 구워야하는 게 생명인 스테이크 굽기에서는 불을 켜는 기본적인 방법부터 올리브유를 얼마나 넣어야 하는 지 등 요리에 대한 무지한 모습을 보여 또 한 번 지켜보는 주변 사람들을 불안하게 했다. 그러나 요리가 완성될 쯤 도착한 달샤벳은 은지원의 요리를 보고 “맛있겠다”며 기대감에 부풀어 주변 사람들의 안타까움을 사기도 했다.

달샤벳은 여행이 반 밖에 진행되지 않았으나 자신들을 위해 쉬지도 않고 요리를 준비한 은지원의 모습에 감동하며, 평소 방송에서 볼 수 있었던 은지원의 캐릭터인 은초딩의 모습 외에 츤데레 매력으로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기도 했다.

 

지난 13일 오후 6시, 네이버 졸잼TV에서 첫 공개된 ‘플랜맨-뉴 비기닝’ 강원도 삼척 편은 네이버 졸잼TV에서만 시청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