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성준, 고소영 위로하는 ‘심쿵 포옹’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성준, 고소영/사진=KBS2 '완벽한 아내' 방송화면

성준, 고소영/사진=KBS2 ‘완벽한 아내’ 방송화면

‘완벽한 아내’ 성준이 고소영의 눈물을 위로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완벽한 아내’(극본 윤경아, 연출 홍석구)에는 재복(고소영)의 마음을 위로하는 봉구(성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현장조사차 재복과 만나려 나온 봉구는 경우(신현준)를 미행하는 그녀와 얼떨결에 동행했다. 자신의 차에 올라 갑작스레 거친 운전솜씨로 앞 차를 쫓기 시작하는 재복을 타박하는 것도 잠시, 경우에게 모욕적인 상황을 따져 묻는 재복의 심각한 분위기를 느낀 봉구는 자연스럽게 그녀의 편에 섰다.

하지만 재복은 끝내 자리를 피하고 마는 경우에 정희(윤상현)로부터 받았던 모욕과 상처를 떠올린 듯 눈물을 보였다. 봉구는 그런 재복의 고달픈 삶을 위로하며 따듯한 포옹을 선보였고 향후 두 사람의 관계 발전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며 ‘복구커플(재복+봉구)’을 응원하는 시청자들의 설렘을 유발했다.

성준은 늘 재복과 티격태격하는 얄미운 연하남이지만 뒤에서 남몰래 그녀를 챙겨주는 ‘츤데레’ 봉구 캐릭터의 매력을 완벽하게 살리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완벽한 아내’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