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백일섭, 진정한 졸혼생활 위해 요리 배운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살림남2' / 사진제공=KBS

‘살림남2’ / 사진제공=KBS

‘살림남2’ 백일섭이 요리를 배운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서는 백일섭이 진정한 졸혼생활을 위해 요리를 배우러 가는 장면이 방송된다.

레토르트 식품 예찬론자였던 백일섭은 “이제 인스턴트 음식은 슬슬 질리기 시작했다”며 “각지에서 온 지인들의 반찬들을 구걸하는 것도 쑥스럽고 매번 며느리에게 챙겨 달라하는 것도 미안하다”고 밝혔다.

마침내 진정한 졸혼생활을 위해 요리를 배워보기로 결심한 그는 요리스승을 만나기에 앞서 선물할 꽃을 사기 위해 꽃집에 들른다.

백일섭은 “난생 처음 꽃다발을 사본다”며 설레는 모습을 보였는데 요리 스승이 연상의 누나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요리를 배우는 백일섭의 모습이 담긴 ‘살림남2’는 이날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