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이현우·조이, 계속되는 우연한 만남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그거너사'

‘그거너사’

조이와 이현우가 또 다시 재회했다.

20일 방송된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그거너사)에서는 윤소림(조이)과 강한결(이현우)이 두 차례나 우연찮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소림은 비 오는 날 자신에게 노란색 우산을 건네 준 강한결에게 호감을 느끼게 된 상황. 그러나 그의 얼굴은 보지 못했었다. 이후 윤소림은 한강으로 배달을 하러 갔고, 또 다시 강한결을 만났다.

강한결은 윤소림에게 급하게 휴대폰을 빌렸다. 강한결은 휴대폰 녹음 기능으로 머릿속에서 떠오른 멜로디를 읊조렸다. 윤소림은 그런 강한결의 뒤를 쫓았으나 넘어지면서 그를 붙잡지 못했다. 이후 윤소림은 그를 계속해서 떠올렸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