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父 연봉 30억? 빚 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 사진제공=JTBC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 사진제공=JTBC

‘냉장고를 부탁해’ 개그맨 조세호가 부친 연봉 30억설에 대한 진실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조세호와 래퍼 딘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세호는 부친의 연봉이 30억원이라는 항간의 소문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한 번은 아버지가 맥주를 한 잔 하자고 부르시기에 내심 기대했다. ‘아들아, 사실 연봉 30억설은 사실이다’라고 말해주시길 바란 거다”며 “그러나 아버지가 하신 말씀은 ‘빚이 있다. 네가 갚아야 한다’는 것이었다”고 털어 놓았다.

조세호는 이어 소문의 근원이었던 자신의 명품 취향에 대해 “무시 당하기 싫어서”라고 이유를 밝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