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이현우 “OST 욕심 있어, 음악감독님께 어필 중”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레드벨벳 조이, 배우 이현우 / 사진=V앱 '‘이현우, 조이의 '그거너사' 첫방 오리엔테이션 Live!’ 캡처

레드벨벳 조이, 배우 이현우 / 사진=V앱 ‘‘이현우, 조이의 ‘그거너사’ 첫방 오리엔테이션 Live!’ 캡처

배우 이현우가 OST 욕심을 드러냈다.

20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된 ‘이현우&조이의 ‘그거너사’ 첫방 오리엔테이션’에서 이현우는 OST에 관한 생각을 밝혔다.

조이는 “제가 ‘그거너사’의 첫 OST를 불렀다”라며 “‘여우야’라는 곡이다. 많이 들어 달라”고 청했다.

이에 MC는  “이현우 씨도 OST 욕심이 있냐”고 질문했고, 이현우는 “욕심이 있다. 음악 감독님에게도 계속해서 어필하고 있는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