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준형 “하이라이트로 데뷔, 순탄치만은 않았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하이라이트,용준형,캔유필잇,쇼케이스

그룹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20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캔 유 필 잇?(Can You Feel It?)’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새로 출발하기까지의 과정에 대해 털어 놓았다.

용준형은 20일 서울시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하이라이트 미니 1집 ‘캔 유 필 잇(CAN YOU FEEL IT)?’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마지막 트랙이자 앨범의 타이틀인 ‘캔 유 필 잇?’에 대해 소개했다.

용준형은 “저희가 지금 이 새로운 이름으로 돌아오는 데까지 순탄치만은 않았다”고 운을 뗐다.

하이라이트는 지난 2009년 비스트로 데뷔했다. 지난해 멤버 장현승이 탈퇴하고 비스트로서 마지막 음반인 ‘하이라이트’를 내놓은 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신생 기획사 어라운드 어스를 설립하고 독자노선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비스트라는 이름을 사용할 수 없게 되기도.

이에 대해 그는 “그 공백 동안 저는 앨범 작업을 하고 있었다. 어떻게 되든 앨범을 내야겠다는 생각이었다”며 “다시 팬 분들, 대중 분들을 만났을 때 저희의 공백기를 설명해드릴 수 있는 곡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용준형은 또 “‘캔 유 필 잇?’이라는 제목도 ‘우리가 돌아온 걸 느낄 수 있니?’라는 의미를 담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타이틀곡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는 얼터너티브 락 기반에 강렬한 EDM 사운드가 가미된 팝 댄스곡. 한번 들으면 쉽게 따라 부르게 되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라는 독특하면서도 재치 있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하이라이트는 이날 정오 공개된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로 주요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