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강태오, 구혜선에 과거 고백 ‘뭉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화면 캡처

‘당신은 너무합니다’ 속 강태오가 구혜선에게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놨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에서는 해당(구혜선)에게 다가가는 경수(강태오)의 모습이 그려졌다.

경수는 이날 해당에게 “가장 싫어하는 일이 누군가를 기다리는 것”이라며 “막막한 어둠 속에서 엄마를 기다렸다. 끝내 데리러 오지 않았다. 숨이 끊어질 듯 엄마가 보고 싶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요즘은 카페 문이 열릴 때마다 뒤를 돌아본다”고 말했다.

해당은 “걱정 말아라. 기다리면 꼭 나타나겠다”고 태오를 안심시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