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곽진언·로이킴, 즉석 미니콘서트 ‘감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1박2일'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1박2일’ 방송화면 캡처

곽진언, 로이킴의 미니 콘서트가 펼쳐졌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10주년 주제곡 만들기 특집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본격적인 팀별 작곡에 나선 멤버들과 특별 초대 가수들은 저마다 이야기를 나누며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로이킴, 곽진언과 팀을 이룬 차태현, 김준호.

김준호는 듣고 싶은 음악을 주문하며 감격했다. 곽진언을 시작으로 로이킴은 ‘먼지가 되어’를 부르며 분위기를 띄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