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노래할고양, 51대 가왕 등극… 강남제비 정체는 봉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복면가왕’ 노래할고양이 51대 가왕에 등극했다.

1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제 51대 가왕 결정전이 펼쳐졌다.

이날 3라운드에서 발레리나에 승리를 거둔 노래할고양이 가왕전에 진출했다. 이에 맞서는 가왕 강남제비는 크러쉬의 ‘뷰티풀’을 선곡해 무대에 올랐다.

강남제비는 감미로운 음색으로 귀를 사로잡았으며, 남다른 감성에 폭발적인 가창력까지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판정단 투표 결과가 공개됐고, 노래할고양이 강남제비를 꺾고 51대 가왕에 등극했다. 노래할고양은 “너무 감사드립니다”라며 “오랜만에 여성가왕이라고 하니까 뿌듯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강남제비의 정체가 공개됐다. 강남제비의 정체는 길구봉구의 봉구로, 봉구는 “알려지지 않아서 어떤 자리에서 노래할 때 박수조차 안 나오는 경우가 있어서 자신감이 없었는데, 방송을 통해 자신감을 찾았다”고 밝혔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