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 “‘보통사람’에 출연한 이유? 손현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손현주라는 배우.”

장혁은 19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출연했다. 그는 “영화 ‘보통사람’이란 작품으로 돌아왔다. 세 번째로 맡는 악역”이라고 밝혔다.

장혁은 이어 ‘보통사람’을 선택한 배경에 대해 “손현주라는 배우때문에 출연을 결정했다”고 존경심을 드러냈다.

“고등 학교 때까지 6시에 퇴근하는 직장인이 꿈이었다”는 장혁은 배우로 데뷔하게 된 과정을 떠올렸다. 그는 “1999년부터 각광받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장혁은 “한 집의 가장이고 남편이기 때문에 분리수거하는 날은 약속을 잡지 않으려고 한다”고 애정꾼의 면모를 드러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