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광희·임형주, 아주 특별한 인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황광희와 팝페라 테너 임형주의 특별한 인연이 공개됐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입대한 황광희, 임형주를 조명했다.

임형주의 팬이었던 황광희. 두 사람은 현재 집까지 오갈 정도로 돈독한 우정을 자랑한다. 이들의 특별한 인연은 입대까지 이어졌다. 황광희, 임형주는 같은 날 입대해 또 같은 날 복무를 마치는 것.

임형주는 입대를 앞두고 머리카락을 자르며 “황광희는 이틀 전 잘랐다고 하더라. 더 잘생겨 보이더라”고 말했다. 그는 이후 “잘 다녀오겠다”고 씩씩한 모습을 보였다.

황광희는 역시 입소에 앞서 “잘 다녀오겠다. 잊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