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벙커8’, 오늘(19일) 첫 방송… 재미와 정보 한 번에 전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XTM ‘더 벙커 시즌8

사진=XTM ‘더 벙커 시즌8′

‘더 벙커8’이 19일 첫 방송된다.

XTM ‘더 벙커 시즌8(이하 ‘더 벙커8’)’이 새로워진 MC진부터 그들과 함께하는 새롭고 강력한 코너가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2012년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첫 선을 보인 ‘더 벙커’는 2013년 정규로 편성, 매년 2개의 시즌을 선보여왔다. 시즌3부터는 중고차 경매 영역까지분야를 확장,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받으며 XTM을대표하는 종합 인포테인먼트쇼로 자리잡았다.

오늘 첫 방송되는 XTM ‘더 벙커8’은 자동차에 관한 자타공인 전문가들로 이루어진 MC 군단 이상민, 이수근, 이상준, 유경욱이 끈끈한 케미를 과시하며 재미와 정보를 한 번에 전달할 예정. 의뢰인의 차량을 똑똑하게 팔아주고 구매해 주는 ‘더 벙커 딜러스’부터 깜짝 튜닝의 주인공은 누가 될지 보는 재미를 더한 ‘더 벙커 서프라이즈’까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먼저 ‘더 벙커 딜러스’ 코너에서는 매회 2대의 직거래 차량을 선정, 더 벙커 공식 딜러의 꼼꼼한 차량 체크와 정비를 거치고 모두를 만족시킬 튜닝 업그레이드가 이루어진다. 또한 선택 가능한 옥션 방식(피켓 or 입찰)으로 인해 보다 공정하고 믿을 만한 거래가 이루어져 자동차 오너들의 관심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이날 1화에서는 옥션을 위해 차량을 내놓은 의뢰인이 정비와 튜닝을 거쳐 새롭게 탄생한 자신의 차량을 본 후 “제가 그냥 타고 가면 안되나, 차를 팔고 싶지 않다”고 말해 스튜디오에 웃음을 선사했다.

이번 시즌 ‘더 벙커 서프라이즈’ 코너에서는 2년만에 선정된 가슴 아픈 사연이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가족들의 어머니를 사랑하는 마음 가득한 사연이 접수돼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릴 예정. 가족의 안전을 위해 재탄생한 이번 시즌 첫번째 서프라이즈 차량은 어떤 모습일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새로운 코너, 막강 MC군단으로 더욱 강력해진 XTM ‘더 벙커8’은 19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