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세 번째 단독 콘서트 투어 쿠알라룸푸르 공연 ‘대성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엑소/사진제공=SM 엔터테인먼트

엑소/사진제공=SM 엔터테인먼트

엑소가 이번에는 말레이시아를 뜨겁게 달궜다.

엑소는 지난 18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스타디움 메르데카(Stadium Merdeka)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투어 ‘엑소 플래닛 #3 – 디 엑소디움 – 인 쿠알라룸푸르(EXO PLANET #3 – The EXO’rDIUM – in KUALA LUMPUR)’를 개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으며 성황리에 펼쳐져 엑소의 글로벌한 인기를 다시 한번 확인케 했다.

특히, 이번 공연은 엑소가 작년 3월 두 번째 단독 콘서트 투어에 이어 1년여 만에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개최하는 콘서트인 만큼, 한층 업그레이드된 무대를 선보여 현지 팬들의 더욱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강렬한 카리스마를 느낄 수 있는 인트로 영상으로 콘서트의 포문을 연 엑소는 정규 3집 앨범의 더블 타이틀 곡 ‘몬스터'(Monster), ‘럭키원'(Lucky One)을 선사함은 물론, ‘늑대와 미녀'(Wolf), ‘러브 미 라이트'(LOVE ME RIGHT), ‘으르렁’ (Growl), ‘중독’ (Overdose) 등 글로벌 음악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히트곡들을 연이어 선보여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또한 엑소는 찬열의 기타 연주에 맞춰 멤버들의 감미로운 보컬을 만날 수 있는 어쿠스틱 섹션, 강렬한 비트의 EDM 곡 ‘엑소 킵 온 댄싱'(EXO Keep on Dancing), 일본 첫 싱글 수록곡 ‘드롭 댓'(Drop That) 등 다채로운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무대를 선사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엑소는 4월 2일 싱가포르에서 ‘EXO PLANET #3 – The EXO’rDIUM – in SINGAPORE’를 개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투어를 이어간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