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최민용, 장도연 가오나시 사랑에 당혹…”이렇게 생긴 애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결' / 사진=방송 화면 캡처

‘우결’ / 사진=방송 화면 캡처

장도연이 가오나시 콜렉션으로 최민용을 당혹케 했다.

18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국화도에서 본격적인 신혼생활을 시작하는 최민용과 장도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짐을 풀었다. 장도연은 캐리어를 열어 짐을 빼기 시작했다. 그는 평소 모으는 가오나시 아이템을 꺼내기 시작했다.

장도연은 가오나시 인형을 시작으로 조명, 텀블러, 풍경까지 꺼냈다. 장도연은 가오나시 흉내까지 내며 신났다. 커플 텀블러까지 내놓으며 갈근차를 마시자고 제안했다.

이를 보는 최민용은 당황함에 그저 웃기만 했다.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최민용은 “뭐 이렇게 생긴 애를. 한도 끝도 없이 나오더라. 왜 굳이 이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최민용은 가오나시 풍경을 직접 달아줬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