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이미도, 커리어 우먼 役 ‘완벽 소화’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미도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이미도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이미도가 커리어 우먼으로 완벽 변신한다.

이미도는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독설을 서슴지 않는 엔터테인먼트 아트팀 팀장 김유주 역을 맡았다.

극 중 김유주는 대형 엔터테인먼트 가비의 아트팀 팀장으로, 변 씨 집안 식구들과 얽히고설킨 관계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변 씨 집안의 셋째 딸 변미영 (정소민)과 학창시절부터 직장생활까지 꼬리에 꼬리를 무는 질긴 악연이 그려질 전망이다. 이 가운데 김유주는 변미영의 오빠 변준영(민진웅)과 결혼까지 약속한 사이, 이에 이들의 관계에 어떤 폭풍우가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또 공개된 사진 속에서 알 수 있듯이 이미도는 도도한 매력이 풍기는 엔터테인먼트의 아트팀 팀장을 완성도 있게 보여주기 위해 컬러감이 돋보이는 화려한 의상부터 헤어 스타일까지 하나하나 디테일하게 살려내며 ‘김유주 룩’을 표현했다.

무엇보다 이미도는 2004년 데뷔 후 다양한 작품을 통해 개성 넘치는 연기력과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신 스틸러 면모를 유감없이 펼치고 있는 만큼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보여줄 그녀의 또 다른 변신이 기대를 모은다.

‘아버지가 이상해’는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