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곽희성, 상여자 김숙 녹이는 ‘고단수 애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디오스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배우 곽희성이 상여자 김숙을 녹이는 고단수 애교를 선보인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움직이는 조각상! 다비드의 후예’ 특집으로 꾸며진다. 류태준, 곽희성, 조태관, 이명훈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번 특집에는 스페셜 MC 2명이 함께 참여한다. 부상으로 치료 중인 박소현을 대신해 배우 박진희가 빈자리를 채우고 건강상 참여하지 못한 전효성을 대신해 걸그룹 라붐의 솔빈이 MC로 활약하는 것.

곽희성은 드라마 ‘최고의 연인’, ‘사랑은 노래를 타고’ 등의 드라마를 통해 일일극 황태자로 등극한 배우. 이날 곽희성은 ‘비디오스타’의 대표 ‘상여자’ 김숙에게 자신의 필살 애교를 선보이며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곽희성은 평소 연인에게 하던 애교 그대로를 김숙에게 보여 걸크러시 김숙의 입꼬리마저 올라가게 했다는 후문.

한편 이날 곽희성은 과거 첫사랑에 대해 입을 열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곽희성은 “과거 첫사랑이었던 여자를 뺏은 남자 배우가 있다”고 밝혀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는 후문. “여전히 활동 중인 배우이냐”는 질문에 곽희성은 “아니다”라고 대답해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류태준, 곽희성, 조태관, 이명훈이 함께 하는 ‘비디오스타’는 이날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