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랑방손님’ 김희철, 박명수와 첫 MC 호흡 “진행력 배우게 생겼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자랑방손님'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자랑방손님’ / 사진=방송화면 캡처

박명수와 김희철이 서로 보조MC를 탐냈다.

16일 방송된 KBS2 ‘자랑방 손님’ 첫 회에서는 박명수와 김희철의 오프닝이 그려졌다.

이날 박명수가 “우리가 처음 호흡을 맞춰본다”고 말하자 김희철은 “박명수와 한다고 해서 바로 한다고 했다. 만에 하나 프로그램이 안 되면 박명수 때문이라고 하려고 그랬다”고 밝혔다.

그러자 박명수는 “난 메인이 아니다. 난 그릇이 안 된다”고 말했다. 김희철은 자신도 보조 MC 스타일이라고 말하면서 프로그램을 소개하려 했다. 박명수는 “이제 네가 진행을 하는구나”며 감탄했고 박명수는 “있지도 않은 진행력을 배우게 생겼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