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을 주는 사람’ 이윤지, 깜짝 생일 파티에 ‘감동’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윤지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이윤지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이윤지가 깜짝 생일 파티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15일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 촬영장에서는 이윤지를 위한 깜짝 생일 축하 이벤트가 벌어졌다.

세트장에서 촬영을 마치고 나온 이윤지는 깜짝 놀랐다. 이윤지를 위해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양옆에 줄지어 서서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고 있었던 것. 더구나 선배인 김미경, 손종학, 조덕현이 후배를 위해 아낌없이 환호를 보내고 있는 모습은 뭉클함을 자아냈다.

선배님들과 동료 배우 그리고 스태프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이윤지의 생일을 축하하는 감동과 함께 거대한 촛불이 등장해 웃음바다를 만들었다. 하지만 이윤지는 단박에 촛불의 불을 꺼트려 박수받았다. 그는 놀라움에 할 말을 잊었다가 곧 춤을 추는 센스를 발휘, 현장의 화기애애함을 높였다.

이윤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생애 가장 감격스러운 생일이다. 오늘 축하를 너무 받아 백 살 된 것 같은 느낌이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그는 “배우들이 이렇게 많은 생일파티라니 배우하길 잘했다. 모두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윤지가 출연 중인 ‘행복을 주는 사람’은 평일 오후 7시 15분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