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민진웅, 증명사진 4종 공개…’공시생 5년 차의 위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민진웅 / 사진제공=iHQ

‘아버지가 이상해’ 민진웅 / 사진제공=iHQ

‘아버지가 이상해’ 민진웅이 증명사진 4종을 공개했다.

민진웅은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 변씨 남매의 장남 변준영 역을 맡아 활약 중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민진웅의 도도하거나 해맑은 웃음은 물론 45도 각도, 손가락 브이 등 다양한 포즈와 표정들이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바른 자세에 단정한 미소를 띤 얼굴로 증명사진의 정석까지 보여주며 공시생 5년 차 경력에서 나오는 포스를 제대로 발산하고 있다.

극 중 변준영(민진웅)은 5년째 9급 공무원 준비를 하고 있어 부모님 및 가족들의 기대와 애물단지 취급을 동시에 받고 있는 인물이다. 앞서 시험을 두 달 앞둔 변준영이 몰래 비밀 연애를 하고 있음을 알게 된 여동생들 사이에서 긴급 면담이 이뤄졌다. 특히 변호사인 둘째 변혜영(이유리)의 “할 말 없으면 입을 닥쳐, 오빤 정말 최소한의 양심도 없는 사람이구나”라는 따끔한 돌직구에 금방 시무룩해지며 안방극장에 짠함을 유발하기도 했다.

동생들의 추궁에 “공시생도 연애할 수 있는 거잖아”라며 나름의 항변을 한 그가 과연 이 모든 난관을 극복하고 일과 사랑을 다 잡을 수 있을지 궁금증이 높아지는 상황. 더불어 방송에서는 극 중 사진관을 운영 중인 삼촌 나영식(이준혁)이 이 증명사진을 찍어줄 예정이다. 현장에서도 두 사람은 주거니 받거니 하는 등 완벽한 찰떡 호흡과 애드립을 선보였다고 해 이들의 삼촌-조카 케미에 많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아버지가 이상해’는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