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우슬혜 측 “MBC ‘군주’ 하차… 일신상의 이유” (공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황우슬혜/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배우 황우슬혜/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배우 황우슬혜가 ‘군주’에서 하차한다.

16일 황우슬혜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황우슬혜가 MBC ‘군주-가면의 주인’에서 하차하게 됐다”며 “촬영까지했지만 일신상의 이유로 하차가 결정됐다”고 밝혔다.

황우슬혜는 극중 세자(유승호)의 중요한 정보통이자 든든한 조력자 매창 역을 연기할 예정이었다.

한편, ‘군주’는 조선 팔도의 물을 사유해 강력한 부와 권력을 얻은 조직 편수회와 맞서 싸우는 왕세자의 의로운 사투와 사랑을 그린 드라마. 오는 5월 방송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