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영 “‘한끼줍쇼’, 첫 회보고 폐지될 줄 알았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세영 / 사진=JTBC '한끼줍쇼' 캡처

배우 이세영 / 사진=JTBC ‘한끼줍쇼’ 캡처

배우 이세영이 ‘한끼줍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이세영이 폭탄 발언을 남겼다.

이세영은 “방송 첫 회를 봤다. 저는 폐지될 줄 알았다”고 말해 MC 이경규와 강호동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이세영은 “집 밖에 안 나가면 머리도 안 감지 않냐”며 이렇게까지 오래, 많은 분들이 대접을 해주고 식사를 함께 할 수 있게 해주는 게 신기하더라. 다들 먹고살기 바쁘다“라고 설명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