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여의도 생선구이 맛집, 메로부터 연어까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수요미식회' 생선구이 / 사진제공=tvN

‘수요미식회’ 생선구이 / 사진제공=tvN

‘수요미식회’ 생선구이 맛집이 소개됐다.

15일 방송된 tvN ‘수요미식회’는 생선구이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황석정, 현주엽, 김태현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문 닫기 전에 가야 할 맛집으로는 용산구, 여의도, 종로구에 위치한 생선구이 맛집 세 곳이 전파를 탔다.

가장 먼저 소개된 곳은 할머니가 매일 직접 내장작업을 한 뒤 연탄 불에 구워주시는 고등어 구이가 일품인 대원식당. 용산구에 위치했다.

여의도에 위치한 다미는 메로부터 삼치, 연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종류의 생선구이를 맛볼 수 있어 감탄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종로구에 자리한 삼천포집은 야생적인 생선구이를 맛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끌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