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환이 쏜다… ‘자체발광 오피스’에 밥차 선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MBC '자체발광 오피스' 촬영현장 / 사진제공=JI&H 미디어

MBC ‘자체발광 오피스’ 촬영현장 / 사진제공=JI&H 미디어

배우 오대환이 ‘자체발광 오피스’ 식구들을 위해 통큰 선물을 선사했다.

소속사 ㈜JI&H미디어는 15일 MBC 새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연출 정지인 박상훈, 극본 정회현)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오대환과 고아성, 이동휘의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오늘은 용재가 아부하는 날’이라고 적힌 현수막을 배경으로 촬영 현장에 도착한 밥차를 인증했다.

이는 극 중 아부와 눈치 천재 이용재 대리 역을 맡은 오대환이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이었던 것. 오대환의 선물로 현장 분위기도 한층 훈훈해졌다는 후문.

한편, ‘자체발광 오피스’는 삶에 충격 받고 180도 변신을 선언한 슈퍼 을의 사이다 오피스 입문기를 그린 드라마로, 1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오대환은 ‘자체발광 오피스’는 물론 SBS ‘피고인’을 통해 매일 같이 시청자들을 만나게 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