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원, ‘김사부’이어 ‘김과장’ 합류.. 안방극장 ‘열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준원 / 사진제공=장인엔터테인먼트

김준원 / 사진제공=장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준원이 ‘김과장’에 합류한다.

15일 소속사 장인엔터테인먼트는 “김준원이 KBS2 월화드라마 ‘김과장’에 15회부터 합류한다”고 밝혔다.

김준원은 극 중 권인호 팀장 역을 맡게 된다. 김준원은 대학로에서 무대에 오른지 15년차 되는 배우이며 개성있는 연기력으로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이기도 하다. 최근 연극 ‘클로저’ , 뮤지컬 ‘명동로망스’를 마치고, SBS ‘낭만닥터 김사부’를 통해 안방극장 신고식을 치뤘다.

‘낭만닥터 김사부’를 통해 절제되고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준 배우 김준원이 ‘김과장’ 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 기대를 모은다.

‘김과장’은 최근 시청률 17.1%(닐슨코리아 집계 결과)를 기록하며 수목극 시청률 1위를 달리고 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