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보스’ 연우진♥박혜수, 눈물의 재회… 키스로 마음 확인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내성적인 보스'

‘내성적인 보스’

‘내성적인 보스’ 연우진과 박혜수가 재회했다. 두 사람은 진한 키스를 나눴다.

14일 방송된 tvVN ‘내성적인 보스’에서는 은환기(연우진)가 강우일(윤박)에게 회사를 부탁하고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회사를 떠나는 그는 계속해서 채로운(박혜수)을 떠올렸다.

채로운은 아버지와 묵은 감정을 해소한 뒤 은환기에게 향했다. 채로운은 차를 타고 은환기의 뒤를 쫓았다. 채로운은 은환기에 “뒤도 안 돌아보고 달리는 경우가 어딨나. 안전거리를 확보하려고 해도 도저히 난 보스 옆에서 떨어질 수가 없는데”라고 눈물을 흘렸다.

재회한 두 사람은 진한 키스로 마음을 확인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