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밥’ 백종원, 대패삼겹살+파채 “기절초풍 두루치기 완성”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대패 두루치기 / 사진=tvN '집밥 백선생3' 캡처

대패 두루치기 / 사진=tvN ‘집밥 백선생3’ 캡처

‘집밥백선생3’ 백종원이 기절초풍 대패 두루치기 비법을 선보였다.

14일 방송된 tvN ‘집밥백선생3’에서는 비장의 메뉴를 소개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고기와 함께 먹기 좋은 파무침 만들기를 보여준 뒤 남은 초고추장과 파무침을 보며 “제가 옛날부터 아껴왔던 메뉴를 보여주겠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백종원은 “소스 하나가 더 필요하다. 간장, 물, 맛술을 1:1:1 비율로 섞은 뒤 설탕 한 숟가락만 더한다”며 “편마늘을 풍성하게 준비해서 대패 삼겹살과 같이 후라이팬에 넣고 익히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백종원은 만들어둔 파무침으로 대패 삼겹살을 덮었고, 소스와 함께 끓였다.

이를 맛본 양새형은 “어릴 적 아빠가 해준 두루치기 맛을 떠올리게 한다. 눈물이 고이는 맛이다”라며 감탄했다.

이규한 역시 “제가 평생 해먹을 요리같다. 좋은 비법 알려주셔서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