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2PM 옥택연 “몸짱? 언제적 얘기..사진보고 충격받아”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옥택연 / 사진=네이버V라이브 캡처

옥택연 / 사진=네이버V라이브 캡처

2PM 옥택연이 자신의 사진을 보고 충격 받았다고 말했다.

옥택연은 14일 네이버 V라이브에서 방송된 2PM의 ‘비 마이 스위티(be my sweetie)’에서는 화이트데이를 맞이해 사탕 포장에 나섰다.

이날 옥택연은 사탕 포장을 하던 중 “저는 방송이 끝나면 운동을 갈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가 오늘 사진을 보고 충격을 받았다. 다이어트 계획을 세워놨는데 그동안 계속 먹기만 했다”며 “다들 저보고 몸짱이라고 하는데 언제적 얘기인지 모르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