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이현우X조이, 심장을 두근거리게 할 첫사랑이 온다 (종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서원,조이,이현우,홍서영,이정진,그녀는거짓말을너무사랑해,제작발표회

배우 이서원, 조이, 이현우, 홍서영, 이정진이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이현우, 조이 등 풋풋함으로 무장한 배우들이 올봄을 설렘으로 물들일 청량로맨스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로 뭉쳤다.

14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는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연출 김진민, 극본 김경민)(이하 ‘그거너사’)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김진민 PD와 배우 이현우·조이·이정진·이서원·홍서영이 참석했다.

‘그거너사’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

이날 ‘그거너사’의 연출을 맡은 김진민 PD는 “이직을 하고 나서 첫 작품이라 두려움도 있었고 걱정도 많았는데 좋은 글과 좋은 배우만 있다면 재미있는 드라마를 만들 수 있다는 걸 느끼면서 작업하고 있다”며 “젊은 배우들과 함께하면서 많은 에너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극중 천상의 목소리를 가진 여고생 윤소림 역을 통해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하는 조이는 “첫 연기 도전이라 떨리고, 많이 긴장되는데 감독님과 스태프분들, 선배님들만 믿고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며 “처음이니까 무조건 열심히 하겠다”고 열정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 역을 맡은 이현우는 “평소에도 음악을 좋아해서 많이 듣는다”며 “그렇다고 해서 음악 때문에 드라마를 선택한 것 보다는 전체적인 부분을 많이 봤다. 그리고 OST도 참여하고 싶어서 음악 감독님께 문의도 드렸다”고 밝혔다.

또한, 조이는 이현우와의 호흡이 어떻냐는 질문에 “100점을 주고 싶다”며 “대본리딩 때 처음 오빠를 봤는데, 그때부터 따듯하게 눈을 마주쳐주셨다”며 “그래서 캐릭터에 더 몰입해서 감정을 잘 표현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현우 역시 “조이와 호흡을 맞추면 나도 모르게 빠져들게 되는 것 같다”며 “케미는 100점인 것 같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조이는 “우리 드라마에는 첫사랑뿐만 아니라 사람 사는 이야기 모두 담았다”며 “많은 분들이 보시고 공감을 많이 하실 것 같다. 11시에 방송되니까 지친 하루를 상큼하게 끝내고 싶을 때 보시면 좋을 것 같다”고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그거너사’는 3월 20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