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석준, ‘내성적인 보스’ 첫사랑 교회 오빠로 깜짝 등장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한석준 / 사진=tvN '내성적인 보스' 캡처

한석준 / 사진=tvN ‘내성적인 보스’ 캡처

한석준이 ‘내성적인 보스’에 깜짝 등장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내성적인 보스’ 15회에는 뉴욕이발관를 다시 살리기 위해 장희진(서연정 역)이 지인인 한석준에게 이발관에 관한 서류를 검토해 볼 수 있도록 부탁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석준은 잘나가는 국민MC이자 장희진의 첫사랑 교회오빠로 깜짝 등장했다. 한석준은 깔끔하고 젠틀한 슈트 차림으로 등장해 ‘첫사랑’ 오빠의 이미지를 훌륭히 소화해냈으며, 리얼한 표정들로 화면을 풍성하게 채웠다.

또한 뉴욕이발관를 찾아가 방송 프로그램을 녹화하는 장면에서는 온전히 한 씬을 본인의 대사로 채우며 본업인 MC로서의 내공과 연기를 자연스럽게 연결해 안방극장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그 동안 진행자로서 시청자들과 만났던 한석준이 ‘내성적인 보스’에서는 연기자로 깜짝 눈도장을 찍으며 본인만의 스타일로 짧지만 인상 깊은 존재감을 선보여 앞으로 그가 전할 다양한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한석준은 현재 tvN ‘프리한 19’, MBN ‘아궁이’ 등에 출연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