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 “레드벨벳 멤버들, 연기 조언보다는 응원 많이 해준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조이,그녀는거짓말을너무사랑해,제작발표회

레드벨벳 조이가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조이가 첫 연기 도전에 대한 레드벨벳 멤버들의 반응을 전했다.

조이는 14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연출 김진민, 극본 김경민)(이하 ‘그거너사’)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조이는 “드라마 촬영이 ‘루키’ 활동과 겹쳤었는데 역대급 스케줄이었다”며 “잠도 잘 못자고 이 두가지를 다 소화할 수 있을까 하는 고민이 많았는데 멤버들도 힘든 점을 이해해주고 감독님과 스태프분들도 많이 이해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조이는 “레드벨벳 멤버들이 내가 연기하는 거에 대해 관심이 굉장히 많아서 모니터링도 해주는데 조언보다는 힘이 되는 응원을 많이 해준다”고 덧붙였다.

‘그거너사’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 20일 첫 방송.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