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최민용 첫사랑’에 “그럴 수도 있지” 쿨내 진동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투맨쇼'  사진=방송 화면 캡처

‘투맨쇼’ 사진=방송 화면 캡처

개그우먼 장도연이 배우 최민용과의 신혼생활에 대한 소감을 이야기하며 ‘최민용의 첫사랑’의 존재에 대해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SBS 러브FM’ 윤형빈-양세형의 투맨쇼(이하 투맨쇼)’에는 개그맨 양세찬과 장도연이 출연했다. 이날 생방송은 장도연이 배우 최민용과 함께 하고 있는 가상 신혼생활에 대해 집중 조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도연의 ‘가상 결혼생활’에 대해 양세찬은 “우리도 몰랐다. 기사보고 알았다. 이렇게 말 안해도 되는 거냐? 서운하다”고 말하자 장도연은 “나도 만나고 알았다. 촬영 중에 기사가 났더라”고 답했다.

이어 DJ양세형이 “아직 뽀뽀밖에 안했죠?”라고 짓궂게 물었고, 장도연은 “무슨 소리냐? 감정이 잡히면 언젠간 하겠죠. 언제 어디서든 긴장하고 있겠다.”라고 담담한 모습을 보여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방송을 듣던 청취자는 “실시간 검색어에 ‘최민용 첫사랑’이 있다. 질투나지 않냐?”고 물었고, 이에 장도연은 “그럴 수도 있죠”라고 의연하게 대답하며 대화를 마무리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