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잔치’ 이특, 여자친구 은하 특급 애교에 ‘사르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여자친구 / 사진제공=TV조선 '아이돌잔치'

여자친구 / 사진제공=TV조선 ‘아이돌잔치’

‘아이돌잔치’ 이특이 여자친구 은하의 특급 애교에 설렘을 내비쳤다.

14일 방송되는 TV조선 ‘아이돌잔치’에 대한민국 대표 청순 걸그룹 여자친구(소원, 은하, 엄지, 신비, 예린, 유주)가 출연한다.

최근 걸크러시의 매력이 묻어나는 신곡 ‘fingertip’(핑거팁)을 공개하며 대세 걸그룹의 행보를 이어 나가고 있는 여자친구는 “오랜만에 대중 앞에 서는 만큼 ‘아이돌잔치’에서 숨겨왔던 끼를 모두 발산하며 팬들의 사랑을 독차지 하겠다”는 각오를 밝힌다.

이날 ‘아이돌잔치’는 화이트데이를 맞아 ‘어떤 여자친구가 되고 싶은지’에 대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걸그룹답게 다양하고 참신한 대답으로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후문.

은하는 “남자친구에게 사랑을 듬뿍 주는 여자친구가 되고 싶다”며 ‘아이돌잔치’의 MC 이특과 비밀 연애 중이라는 설정으로 상황극에 돌입하고, “오빠는 항상 최고야”, “오늘 옷도 잘 어울려. 너무 잘생겼어”라며 이특의 귓가에 달달멘트를 속삭인다.

이에 이특은 얼굴 뿐 아니라 귀까지 빨개지며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화이트데이를 핑크빛으로 물들게 할 여자친구의 모습은 14일 밤 9시 50분 TV조선 ‘아이돌잔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