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역 정준원, ‘사임당’ ‘아버지가’ 이어 ‘써클’ 출연…오의식 아역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역 정준원 / 사진제공=모션미디어

아역 정준원 / 사진제공=모션미디어

명품아역 정준원이 tvN 새 드라마 ‘써클: 이어진 두 세계(이하 써클)'(극본 김진희 유혜미 류문상 박은미, 연출 민진기)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써클’은 2017년 현재와 2037년 미래의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하는 SF 추적극으로, 한 회에 현재와 미래 두 개의 이야기가 전개되는 새로운 형식으로 타임슬립이 아닌 현재와 미래가 공존하는 전개가 이어질 예정이다. 정준원은 2037년을 배경으로 천재 해커 동수(오의식)의 아역으로 활약한다.

정준원은 영화 ‘그래, 가족’, SBS ‘사임당, 빛의 일기’에서 성숙한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이외에도 현재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 출연 중이다.

‘써클’은 앞서 여진구, 김강우, 공승연, 이기광 등이 캐스팅돼 벌써부터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오는 5월 첫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