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우, 남궁민 후임으로 발탁…’노래싸움’ 새 MC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노래싸움' 현우 / 사진제공=KBS

‘노래싸움’ 현우 / 사진제공=KBS

배우 현우가 ‘노래싸움’의 새로운 MC로 발탁됐다.

KBS2 ‘노래싸움-승부(이하 노래싸움)’ 측은 “오는 31일 방송부터 남궁민에 이어 현우가 새로운 MC로 활약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현우는 최근 종영한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을 통해 훈훈한 외모와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 받으면서 떠오르는 ‘대세남’으로 대중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그가 보여줄 활약에 기대가 증폭된다. 무엇보다 현우는 2010년에 활약한 ‘뮤직뱅크’에 이어 두 번째로 음악 예능 MC를 진행하게 되는 바, ‘뮤직뱅크’의 경험으로 다져진 음악적 조예와 경험으로 깔끔한 진행 능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지난 10일 진행된 첫 녹화 당시 현우는 직접 노래를 부르며 오프닝을 열었다. 현우가 등장할 것이라고 전혀 생각지 못한 관객들은 현우의 깜짝 쇼에 전원 환호성과 함께 큰 박수로 맞이했다는 후문이다.

‘노래싸움’ 측은 “요즘 가장 대세인 현우가 MC로 함께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첫 녹화에서 현우는 관객들과 친화력 있는 모습으로 ‘노래싸움’의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매끄러운 진행을 선보였다. 현우의 MC 활약이 돋보일 방송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노래싸움’은 가수 못지 않은 가창력을 지닌 연예인 팀과 음악감독이 한 조를 이뤄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는 뮤직 스포츠 게임 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