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 이즈’ 이동욱-육성재-그레이, 화이트데이男 변신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이동욱, 육성재, 그레이 / 사진제공=온스타일

이동욱, 육성재, 그레이 / 사진제공=온스타일

이동욱, 육성재, 그레이가 온스타일 화이트데이 웹 스페셜 ‘러브 이즈’에서 로맨티시스트로 변신한다.

14일 첫 공개되는 ‘러브 이즈(Love is…)’는 온스타일이 화이트데이를 맞아 준비한 3인 3색 러브스토리로, 사랑에 빠진 남자 이동욱, 육성재, 그레이가 각각 자신이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하는 모습을 담아내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러브 이즈’에서 이동욱은 사진작가로 변신, 오랫동안 친구로 지내 온 여성에게 용기를 내어 마음을 고백하는 ‘순정남’으로 분해 여심을 뒤흔들 전망이다. 또한 육성재는 평범한 대학생 역으로, 여자친구에게 기억에 남을 이벤트를 준비하는 다정한 남자친구로 분한다. 그레이는 잘 나가는 작곡가이자 프로듀서 역으로, 바쁜 일상에도 여자친구를 놓치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아티스트를 연기한다.

온스타일은 “세 사람의 로맨틱한 모습이 화이트데이 선물 같은 3색 달콤함을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러브 이즈’는 온스타일과 티파니앤코(Tiffany & Co.)가 함께 제작했으며, 14일 육성재 편을 시작으로 15일 그레이, 16일 이동욱 편이 각각 오전 11시 네이버TV, 다음TV, 티빙 등을 통해 공개된다. 방송으로는 18일 밤 10시 40분 온스타일에서도 만날 수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