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윤상현, 고소영에 “못 헤어져” 글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완벽한 아내'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완벽한 아내’ 방송화면 캡처

“절대 못 헤어져.”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극본 윤경아, 연출 홍석구)에서는 재복(고소영)에게 “못 헤어진다”고 선언하는 정희(윤상현)의 모습이 담겼다.

정희는 이날 재복에게 “아이들과 절대 못 헤어진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눈물까지 글썽이며 아이들을 향한 애틋함을 드러냈으나, 재복은 흔들리지 않았다.

급기야 재복은 “포기할 수 없다면 소송까지 가야 한다”고 말했고 정희는 “그렇게 하자”고 지지 않았다.

두 사람의 팽팽한 기싸움은 일촉즉발의 상황으로 이어졌고, 향후 행보에 대한 궁금증을 낳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