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트데이, 리메인즈 새 싱글 발매…몽환적인 ‘Heaven song’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리메인즈 '헤븐 송' / 사진제공=슈가레코드

리메인즈 ‘헤븐 송’ / 사진제공=슈가레코드

다가오는 화이트데이, 리메인즈가 천국에 대한 이상향을 노래한 ‘Heaven song’을 선보인다.

13일 리메인즈(보컬 김예광, 드럼 안지명, 건반의 이승현) 측은 오는 14일 두 곡의 싱글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 ‘Heaven song’은 앞으로 연재될 ‘HOLLOW’ 앨범의 첫 번째 앨범이다. 타이틀곡인 ‘Heaven Song’은 리메인즈만의 매력적인 사운드로 천국에 대한 이상향을 담았다.

‘Heaven song’은 모던록을 기반으로 한 일렉트로닉 사운드의 음악이다. 이번 앨범은 특히 열린 결말처럼, 생각할 수 있는 여지를 주며 몽환적인 이미지를 사운드로 표현했다. 인트로와 후렴구가 그러하며 보컬 김예광의 가성 부분이 인상적이다.

리메인즈는 다음과 같은 질문을 던졌다. “누구나 천국에 대한 환상은 가지고 있지만 막상 그곳에 관한 구체적인 의미와 이미지는 아무도 생각하지 않는 것 같다. 당신에게 천국은 어떤 곳인가?”

리메인즈 측은 “이상향에 대해 정의 내리기보단 역으로 질문을 던지며 그 의미를 고찰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