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시청률 상승..주말극 1위 ‘굳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아버지가 이상해' 공식 포스터

KBS2 ‘아버지가 이상해’ 공식 포스터

‘아버지가 이상해’가 주말극 시청률 1위를 지켰다.

1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는 전국 시청률 24.4%를 기록했다. 이는 전날 방송분이 나타낸 21.4%보다 3%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동시간대는 물론 주말극 중에서도 1위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게와 살림집까지 모두 이사하겠다고 선언한 영실(김해숙)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비슷한 시간대 전파를 탄 주말드라마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12.9%를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