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빠져드는 나노급 감정 연기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당신은 너무합니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가 4단 감정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에서 톱스타 가수 유지나 역할을 맡은 엄정화가 폭풍 같은 감정의 소용돌이 속에 캐릭터의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11일 방송된 ‘당신은 너무합니다’ 3회에서 지나는 해당(구혜선)과 성택(재희)의 10년 사랑을 갈라놓으며 불같은 사랑에 빠지지만 성택의 죽음으로 지나·해당·성택 세 사람이 비극을 맞는 전개가 그려졌다.

엄정화는 극 중 해당에게 모진 말과 행동으로 성택에 대한 애정을 솔직하고 당당하게 드러냈다. 이는 성택을 향한 지나의 사랑이기도 했지만, 그동안 부쩍 가까워진 자신의 모창가수 해당을 향한 미안한 마음 때문에 해당에게 뻔뻔할 정도로 냉혹한 말을 쏟아낸 것.

또한 지나는 성택을 통해 그동안 느끼지 못했던 평온한 위안과 자신이 진심으로 사랑받고 있음을 느끼며 연예계 은퇴까지 생각하는 등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엄정화는 애정이 듬뿍 담긴 눈빛으로 사랑에 빠진 행복한 여인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엄정화의 디테일한 감정 열연은 계속 이어졌다. 성택과 해당의 10년 연애 세월을 질투하며 성택이 자신을 떠날까 불안해했고, 스스로를 해당과 비교하며 성택에게 사랑받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으로 자신의 사랑을 지키고 싶어 했다.

성택이 교통사고를 당해 죽게 되자 지나는 해당과 함께 성택의 죽음을 애도했고, 지난날 자신의 행동을 후회하며 오열했다. 이처럼 엄정화는 폭풍 같은 전개 속에 깊이감 있는 감정 연기로 몰입도를 높이며 시청자들에게 지나의 감정을 전이시켰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관계자는 “엄정화는 극 중 톱스타 가수로 공연 무대를 완벽히 소화함과 동시에 유지나의 인생을 이야기하며 다양한 감정 열연을 펼치고 있다”면서 “엄정화의 뛰어난 스타성과 연기력 덕분에 시청자들이 ‘당신은 너무합니다’에 더욱 빠져들게 되면서 화제의 중심에 올라섰다. 계속해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불꽃같은 인생을 사는 스타가수와 그녀의 모창가수가 유행가 가사처럼 애증과 연민으로 얽히며 펼치는 인생 스토리를 그린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