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류수영, 이유리에 “아직도 너 예뻐, 심쿵해”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아버지가 이상해’

‘아버지가 이상해’ 이유리가 류수영의 사귀자는 말을 거부했다.

12일 방송된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차정환(류수영)은 변혜영(이유리)에게 “우리 오늘부터 1일할래?”라고 말했다. 그러나 변혜영은 “농담 한거지? 난 그럴 생각 없다”고 거절했다.

변혜영은 “어제 일 때문이야? 말했잖아. 소맥을 말아 먹었다”고 했고, 차정환은 “그래서 먹튀냐?”라고 화를 냈다.

변혜영은 “뭘 또 그렇게까지 적나라하게”라면서 “하룻밤 좋은 추억으로 충분한 거 아니냐. 우린 8년 전에 끝났다”고 차갑게 말했다.

차정환은 “난 아니다. 8년이 지났는데 아직도 너 예쁘다. 심쿵한다”고 했다. 이에 류혜영은 “피곤하네. 예뻐서”라고 혼잣말을 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